• Home
  • 회원가입
  • 로그인

logo

서브이미지
subtitle
조회 수 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3EAB266-B630-4DD8-A3F4-64F111924937.jpeg

본다는 것은 결국 뇌가 인식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인간의 시각 기관 (Visual System)에서 눈의 광학기관 외에 대뇌 반구의 시각피질(Visual Cortex)은 매우 핵심적이다. 이 시각피질은 다시 1차 영역인 V1과 2차 영역인 V2가 메인을 맡고 그 주변에 형태를 주로 담당하는 V3, 형태와 색을 담당하는 V4, 운동을 감지하는 V5(MT) 등으로 세분화되는데... 특히 색체를 인지하는 V4 영역은 단순히 눈의 광학적 시신경을 통해 전달된 정보가 아닌 다른 감각적 정보를 통해서도 트리거링 된다고 알려져 있다. V4 영역은 시각정보 처리시 색채에 반응하는 대뇌피질의 하부영역을 가리킨다. 예를 들면, 특정 소리가 어떤 색상을 연상(V4를 트리거링함) 시킨다든지, 글자 모양을 보면 색깔이 보인다든지와 같은 것이 그런 사례다. 이를 우리는 공감각(共感覺: Synesthesia)이라고 부른다. 사실 갓 태어난 아기의 감각체계는  세분화된 성인의 것과 달리 오히려 경계없이 통합된 공감각에 가깝다. 또한 공감각은 최신의 fMRI 뇌 영상을 통해 과학적으로도 이미 입증된 뇌 인지원리이다. 게다가 아무리 공감각과 거리 먼 보통의 우리들도 낮은 수준의 공감각은 모두 지니고 있는데... 미각과 후각의 통합 경험이 바로 그것이다. Flavor... 풍미(風味)라고 일컽는 Flavor는 달콤한 맛을 Sweet이라고 하듯... 미각과 후각이 혼연된 일체의 감각에 대한 표현이다. 이 모든 통합감각이 존대하는 이유는 결국 감각의 최종 해석의 주체가 두뇌인 까닭이다.

?

  1. NEW

    양적완화라니, 통화주의자가 그래도 되는거냥???

    사실 양적완화(量的緩和: Quantitative Easing)란 밀턴 프리드먼(Milton Friedman)의 이론과 상치되는 개념이기에, 이를 두고 시카고학파式의 통화정책일리 없으니... 이를 두고 <비정상적인 통화정책>이란 묘하고 우스꽝스러운 이론적 휴지통으로 구겨 넣는 ...
    Date2017.11.19 By김현목 Views2
    Read More
  2. NEW

    이 베트남 민간인 학살 사진의 진실에 이런 스토리가 숨어 있었다니???

    한때 세계적으로 널리 베트남 전쟁의 참담함을 알려주는 상징적 전쟁참상 고발사진이 정작 우리의 이해와 달리 진실은 그러했다니 놀랍다. 나 역시 사진 그 자체가 주는 메세지에 맹목적으로 독해했던 까닭에 오독할 수 밖에 없었으니까... 이제라도 진실을 ...
    Date2017.11.18 By김현목 Views1
    Read More
  3. 농경이란 경작은 육체적 식량은 물론 인간 정신에 대한 경작을 낳은 근본요인이다???

    수렵채집이 보다 원시적인 인간생존에 적합했다면 농경을 통한 정착생활은 인간이 고도의 문명/문화를 낳는 배경이 된 것은 물론이거니와 농경이란 농작물 경작은 결국 인간정신의 경작으로 이어진 패러다임 시프트였다. 농경이 인간 이상향의 근원적 욕망에 ...
    Date2017.11.18 By김현목 Views2
    Read More
  4. 반추동물이 대체 뭘 말하는거냐고요?

    중딩 조카가 반추동물(反芻動物)이 정확히 뭔지 알지 못해 상세 설명을 해 주다. 한번 위장에 집어넣은 음식을 다시 게워서 씹어 먹는 동물이라고 설명해 줬더니... “우웩~!!”이란다. ^_^ 인간에 투영한다면 거식증 환자 같으니 식도가 위산(胃酸)에 헐어버릴 ...
    Date2017.11.18 By김현목 Views1
    Read More
  5. 헤럴드 맥기가 쓴 [세상 모든 음식에 대한 과학적 지식과 요리의 비결: 음식과 요리]은 보면 볼수록 놀랍고 잘 씌여진 멋진 걸작이다.

    세계적인 요리 과학자이자 컨설턴트인 Harold McGee가 쓴 [세상 모든 음식에 대한 과학적 지식과 요리의 비결: The Science and Lore of the Kitchen - 음식과 요리: On Food and Cooking]은 보면 볼수록 놀랍고 잘 씌여진 멋진 걸작이다. 무려 1,260쪽(한국...
    Date2017.11.18 By김현목 Views1
    Read More
  6. 이선덕/김혜란 집사님께서 영국 며느리를 보시게 될 예정이시네염...

    이선덕/김혜란집사 아들내미 결혼식: (1)DateTime: 2017년 12월16일 PM1:00 (2)Venue: 서울영등포 양평역 근처 [영은교회]
    Date2017.11.17 By김현목 Views4
    Read More
  7. 과연 어느 누구의 건축물이 더 놀랍도록 감동을 불러일으킬까요?

    때로는 자연이 인간보다 위대한 면모를 드러내거나 혹은 인간의 창조성이 자연에서 영감받은 모방인지도 모르겠다. 왼쪽 사진은 흰개미들이 지은 거대한 개미집인데 그 모양이 마치 스페인의 위대한 건축가인 가우디 성당과 흡사하다.
    Date2017.11.15 By김현목 Views4
    Read More
  8. 병자호란 당시 청 황제 홍타이지가 조선에 직접 왔었던 이유는...

    명나라와 후금 사이에서 중립외교를 펼쳤던 광해군을 몰아내고 인조반정(仁祖反正)을 통해 즉위한 인조(仁祖)의 무능하고 당대 국제정세에 무지함이 빚은 무조건적 친명배금(親明排金) 정책이 낳은 불행은 결국 병자호란(丙子胡亂)을 낳게 만들었고, 그 결과 ...
    Date2017.11.14 By김현목 Views6
    Read More
  9. 공감각에 대한 단상...

    본다는 것은 결국 뇌가 인식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인간의 시각 기관 (Visual System)에서 눈의 광학기관 외에 대뇌 반구의 시각피질(Visual Cortex)은 매우 핵심적이다. 이 시각피질은 다시 1차 영역인 V1과 2차 영역인 V2가 메인을 맡고 그 주변에 형태를 ...
    Date2017.11.13 By김현목 Views4
    Read More
  10. 피진(Pidgin)語에 대해 들어보신 적이 있나요?

    언어(言語)는 확실히 인간존재를 규정한다. 창세기 11장 바벨탑 사건에서 언어를 혼잡케 한 것은 그런 인간존재의 격을 떨어뜨리는 명백하고 실질적인 행위인게다. 이 말인즉슨, 성경에 반하는 주장을 하려는 것이 아니라... 말(Word)이란 그만큼 인간존재의 ...
    Date2017.11.12 By김현목 Views5
    Read More
  11. 인도 지역의 오일 버터인 기(Ghee)에 관하여...

    인도의 오일 버터(Oil Butter)인 기(Ghee)는 인도인들의 음식조리에 기본이되는 재료이다. 무염발효된 버터를 끓이고 걸러내어 수분과 단백질이 제거된 관계로 버터임에도 오일처럼 액상의 형태를 주로 띤다. 또한 종교적으로도 중요한 Ghee는 브라만敎에서 ...
    Date2017.11.12 By김현목 Views5
    Read More
  12. 잠언 28장 9절...

    “사람이 귀를 돌려 율법을 듣지 아니하면 그의 기도도 가증하니라 (He who turns away his ear from listening to the law, Even his prayer is an abomination).” -잠언(Proverbs) 28:9-
    Date2017.11.12 By김현목 Views6
    Read More
  13. 이순신 장군이 1576년 무과시험 합격후 발령을 기다릴때 쓴 심경의 글...

    “장부출세(丈夫出世)하여 용즉효사이충(用則效死以忠)이요, 불용즉경야족의(不用則耕野足矣)라!” “장부가 세상에 태어나서 나라에 쓰이게 된다면 최선을 다할 것이요, 만일 내 능력이 쓰이지 않게 된다면 그저 고향 밭을 갈며 살아도 족하도다!” -忠武公 이순...
    Date2017.11.12 By김현목 Views12
    Read More
  14. 짧고 굵은 몇마디가 간결하도록 강력한 장석주 시인의 詩이다

    ========= [대추 한 알] ========= 저게 저절로 붉어질 리는 없다 저 안에 태풍 몇 개 저 안에 천둥 몇 개 저 안에 벼락 몇 개 저게 저 혼자 둥글어질 리는 없다 저 안에 무서리 내리는 몇 밤 저 안에 땡볕 두어 달 저 안에 초승달 몇 날이 들어서서 둥글게 ...
    Date2017.11.10 By김현목 Views9
    Read More
  15. 대전에서 신혼살림 중인 조응찬 전도사는 잘살고 있더군요...

    대전에 출장차 방문한 김에 오랜만에 조응찬 전도사에게 전화를 걸어 만나 보았습죠... 동선이 약간 엇갈려 우여곡절 끝에 대전역 근방에서 간만에 조우한뒤, 간단히 차를 마시고 조응찬 전도사네 집을 들러 낮잠자기와 저녁밥 얻어먹기후... 조응찬네 부부와...
    Date2017.11.07 By김현목 Views16
    Read More
  16. 담론(談論: Discourse)에 관한 短想...

    왜 現代를 사는 우리는 여전히 담론(談論: Discourse)을 두고 논쟁을 하고 있는걸까? 그것은 우리가 사는 現實(Real World)에 대한 인식(Recognition/Understanding)은 결국 담론의 차이를 통해 가능하기 때문이다. 담론間 경쟁에서 승리한 담론이 우위를 점...
    Date2017.11.06 By김현목 Views6
    Read More
  17. 논어에서 찾아본 탕평책의 사례

    子曰: “君子周而不比, 小人比以不周.” 공자가 이르길, “군자는 그 인간관계에 있어 두루 친화하되 파당을 짓지 않고, 소인은 파벌을 지어서 널리 사귀지 못한다.” [논어 둘째장 爲政편]
    Date2017.11.04 By김현목 Views3
    Read More
  18. Deep Learning은 인공지능(AI)에 유의미한 기술인가?

    결론을 먼저 말하자면 그렇다~ 이다... 안그래도 오늘 저녁식사를 하며 동료와 함께 Deep Learning의 Reality에 대한 논쟁을 하게 되었다. 동료왈 Deep Learnig도 결국 인간이 구현한 기술을 AI라는 마케팅 기법으로 과대포장한 것이라는 주장이었고, 반론으...
    Date2017.11.02 By김현목 Views3
    Read More
  19. 소고기 같은 육류의 붉은 육즙이 피(헤모글로빈)가 아니라 인석이랍니다...

    미오글로빈(Myoglobin)라고 합지요. 미오글로빈은 동물의 근육에 존재하는 산소(Oxygen) 대사를 담당하는 일종의 단백질이자 산소 저장소이기도 하며, 근육의 붉은색을 내는 색소같은 역할을 하는 생화학의 수소 원자같은 위치를 점한다고 할 수 있다. 이 단...
    Date2017.11.02 By김현목 Views7
    Read More
  20. 학창시절 배웠던 혀의 미각 지도는 사실이 아니란걸 아시나요?

    사실 [혀의 맛 지도] 이론은 틀린 것임에도 여전히 맹위를 떨치고 있다. 혀의 특정 주위가 개별 맛을 느낀다는 이론은 사실 독일 연구자 D. P. 헤니히의 상대적 의미를 영어로 번역했던 1942년 하버드 대학의 Edwin Boring이 오역하면서 절대적 의미로 잘못 ...
    Date2017.10.30 By김현목 Views5
    Read More
  21. 대학(大學)의 전9장(傳九章)을 통해 들여다 본 마태복음 7:8 말씀이라...

    “심성구(心誠求)면 수부중(雖不中)하나 불원의(不遠矣)라.” (마음에서 진심으로 구하면, 비록 그 구하는 것이 적중하지않더라도 거기서 멀지 않기 마련이라.) 대학(大學)의 전9장(傳九章)에 나오는 구절로, 마음에서 진심으로 갈구하여 실천하게 되면 그 바라...
    Date2017.10.29 By김현목 Views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